강서점
부천점

For your health life
여성의 아름다움건강을 지켜드리는
비너스여성클리닉

Home > 유방암클리닉
유방암

산업의 발달에 따른 소득의 증가와 더불어 음식물 섭취패턴의 변화, 생활방식의 서구화, 환경오염 등으로 한국인들에게 심·혈관 질환, 당뇨병, 폐암, 대장암 등의 선진국형 병들이 증가하고 있으며, 여성들에게 유방암의 증가는 주목해야 합니다.

유방암의 증가 현상은 90년대 들어 분명해졌고 유방암은 이미 우리 여성들 곁에 바짝 다가서 있습니다. 80년대에는 전체 암의 9%로 여성암 중 3위(자궁, 위, 유방)이던 유방암이 90년대 들어서 급속히 증가하였습니다. 98년 통계에 의하면 결국 14.1%로 13%인 자궁암을 앞질러 여성 2위의 암이 되었으며 16.3%로 1위인 위암과 순위다툼을 벌였고 2001년 통계에서는 유방암이 16.1%로 위암 15.3%, 대장 10.5%, 자궁암10.1% 등을 누르고 1위의 암으로 올라섰습니다. 예방 의학자들이 예측한 바와 같이 일본, 싱가포르, 홍콩 등 소득이 높은 아시아 국가나 구미 각국과 같이 유방암이 여성 1위의 암이 된 것입니다.

유방암의 가족력이 있을 경우 유방암에 걸릴 확률이 얼마나 되나요?

페이지 정보

관리자 작성일09-05-19 10:10 조회1,501회 댓글0건

본문

유전성 유방암은 전체 유방암 환자의 10% 이하이며 나머지 대부분의 환자들은
    가족력이 없습니다.
 
만약 어머니, 자매, 딸 등 직계 가족에 유방암 환자가 있다면 유방암에 발생 위험성이
높아집니다. 

직계가족중 한명 이상이 양측유방암으로 치료를 받은 가족력이 있고 특히 이 환자가     
폐경기 이전이었면 유전성 유방암일 가능성이 있습니다. 유방암 발생 위험성에 대하여   
전문의와 상의하는 것이 좋습니다.
가족력과  유방암에 걸릴 확률
 
폐경    전      유방암으로 진단 받은 1명의 직계가족이 있을 시    일반인의      3배
폐경    후      유방암으로 진단 받은 1명의 직계가족이 있을 시    일반인의  1.5 - 2배
폐경 전 양측  유방암으로 진단 받은 1명의 직계가족이 있을 시    일반인의      9배
폐경 후 양측  유방암으로 진단 받은 1명의 직계가족이 있을 시    일반인의    3- 5 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